국립민속박물관, 다문화 꾸러미 대여 기관 6곳 운영해
국립민속박물관, 다문화 꾸러미 대여 기관 6곳 운영해
  • 조현정
  • 승인 2019.03.14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민속박물관이 어린이 다문화 교육을 확대하기 위해 각국의 전통의상 등이 담긴 다문화꾸러미 대여 기관 6곳을 운영한다. 

국립민속박물관은 필리핀, 중국, 우즈베키스탄 등 3개국의 문화와 역사를 소개하는 교육 도구와 영상프로그램이 각기 담긴 다문화꾸러미의 상·하반기 대여기관 각 3곳을 최근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선정된 기관은 상반기의 경우 김해민속박물관(필리핀), 거제어촌민속전시관(중국), 대구 DTC섬유박물관(우즈베키스탄) 등이고 하반기에는 부산 사상생활사박물관(필리핀), 금산역사문화박물관(중국), 청양군립정산도서관(우즈베키스탄) 등이다.

다문화꾸러미에는 이들 나라의 전통의상을 비롯해 전통악기, 그림책 등 해당 나라의 생활과 문화를 파악할 수 있는 어린이 교육 기자재와 영상프로그램이 담겨 있다.

다문화지원센터와 초등학교 등이 대여를 신청하면 이들 기관은 다문화꾸러미 대여와 함께 강사를 파견해 각국의 전통의상을 소개하고 아이들에게 옷을 직접 입어볼 기회를 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